고양이 집사의 흔한 불금 밥상과 고양이의 특별한 밥그릇

택배 왔드아~~~! 예전에는 택배가 오면 고양이들이 젤 싫어 했는데 (왜냐하면 코로나 이 전에는 아저씨들이 문을 쾅쾅! 하셨기 때문에 집사는 "두고 가셔요~~~" 큰소리로 대답하고 등) 요즘은 알림톡 받고 집사가 스스로 문 열고 가지고 들어오니 거의 현관까지 따라 나올 정도로 평화롭다. 아무튼 그렇게 강원도 청정산골에서 택배가 도착했다.

직접 만든 고양이 도자기 밥그릇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금그릇" - ㅎㅎ 평범한 도자기인데 왜 금그릇이라 하는고 하니 이건 우리 고양이 형제 이모가 야아들 밥그릇으로 직접 만들어 보낸 것이기 때문이다. 이 형제는 평생을 두고 즈 이모 도자기 밥그릇만 썼는데 옛날에 한 이웃이 "고양이에게 이런 럭셔리한 밥그릇을?!" 하셔서 이것이 금그릇이라는 걸 그때야 깨달았다. ([고양이 형제 철수와 경철이] - 럭셔리 고양이 밥그릇)


그런데 울 온냐, 도자기 만든지는 오래 됐지만 쉬는 시간이 중간중간 넘 길어 실력향상 따위는 기대도 안 했는데 이 그릇을 보니 @@* 작가로 데뷰해도 손색이 없겠슈~ (본인은 대충 만들어 미안하다지만) 금그릇은 사이즈도 딱 맞고 깊이, 넓이, 무게 모두 - 이런 정도의 "대충"은 10개, 20개라도 언제나 환영이어요~

택배로 받은 반찬들

명이나물이니 오리니 직접 담근 김치, 깻잎 등을 잔뜩 보내왔다.

텃밭 고추

그 중 반가운 것은 아조 성질 사납게 생긴 온냐네 텃밭 고추! 아주 제대로 매워 보이지만 내가 아는 작은 온냐네 고추는 생긴 것과 아주 다르게 맵지는 않다. 

싱싱한 텃밭 고추

틀림없이 그럴 것이다, 하고 한 입 베어 물었더니 '역시나'! 아주 찌끔 "나 그래도 명색이 고추요!" 하는 정도의 매콤함이 뒷맛에 남는다. 내가 청양고추도 고추장에 찍어먹을 정도로 매운 걸 잘 먹어서 일반적으로는 매운 것인데도 느끼지 못하는 것일 수도 있겠지만. 아무튼 추운 지방에서 오는 채소들은 유난히 아삭한 특징이 있다.

고추 냄새 맡는 하얀 고양이

"이거 뭐 먹을 만한건지 검사 좀 하자~" 두 고양이 넘들이 어찌나 알뜰살뜰 검사를 하시는지 

고추 냄새 맡는 태비 고양이

베어물은 고추에 혹 코라도 닿아 맵다고 난리가 날까봐 훠이훠이 손을 저어 두 녀석 모두 쫓아내느라 애를 먹었다.

집사의 점심 식사

그리고 오후 4시 넘어 차린 집사의 첫 밥상. 택배로 온 반찬들을 맛보고 싶었지만 하필 전날 큰 언니에게 빈 반찬통을 모두 돌려줘버렸기 때문에 비닐에 싸여 온 저것들을 풀면 보관 때문에 눈 앞이 캄캄해 일단 풀지 않고 모두 아주 커다란 반찬통에 넣어 냉장고로 보내고 풋고추만 시식. 저 중에 꼬다리가 약간 검어진 며칠 묵은 건 큰 온냐 텃밭에서 온 매운 고추~

전자렌지로 익힌 오징어

나는 식사라고 해서 꼭 밥을 먹어야 하는 쪽은 아니므로 처음에 저렇게 있는 빵, 혹시 모자랄까봐 단팥빵까지 대기시켜놓고 막걸리 맑은 물로 식사를 시작 했다가 아무래도 단백질이 계란으로는 모자라는 느낌이라 전 날 큰 온냐가 사다준 생물 오징어를 걍 전자렌지로 꾸들꾸들하게 익혀 고추장에 찍어 안주겸 단백질 보충! - 이렇게 오징어는 물론 단팥빵 까지 싹쓸이 하는 성과를 올리며 불금 하루를 보냈는데 내 금쪽 같은 고양이 형제에게 금그릇에 똥 담아 먹이는 재미가 특히 쏠쏠 했다.(이 이야기는 내일 따로~)

ⓒ고양이와 비누바구니 All rights reserved.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7)

  • 2020.10.18 09:32 신고

    아 오징어가 너무 맛있게 보이네요 흑 ㅋㅋ

  • 2020.10.18 10:08 신고

    아... 저걸 검사도 하시는구나... (집사 꿈나무는 메모장을 켜고 적습니다 !!)

  • 2020.10.18 15:00 신고

    냄새 킁킁 맡느라 콧구멍 벌렁벌렁이느 아가들은 너무 사랑스럽죠 ㅎㅎㅎㅎㅎㅎㅎ

  • 2020.10.18 23:13 신고

    빵에 달걀에 풋고추의 조화.
    엄청 독특한 식단이네요.
    다음에 다른 밑반찬 후기도 올려주세요. ^^

  • 2020.10.19 10:15 신고

    오징어 때깔이 아주 기가 막힙니다요~ㅎㅎㅎ 근데 4시 넘어 첫 밥상이라뇨... 그러심 아니되옵니다~~~~
    음악가 집안에 자매분들 모두 손재주도 넘나 좋으시고~~ 넘 멋지셔유~~ ^_^b

    • 2020.10.19 10:16 신고

      그 시간에 먹은 것만 해도 어디유~ ㅋㅋ 겉으로는 멋져 보일 수도...? 사람 똥꼬 더러운 건 매한가지라요~ ㅎ

    • 2020.10.19 10:22 신고

      오~~ 명언이에요~~ㅋㅋㅋ 저도 써먹어야짐~~ㅋㅋㅋ

Designed by JB FACTORY